경기도의회 임상오 의원 “김동연지사의 불통이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추진의 가장 큰 걸림돌” > 웰빙 TOP뉴스

본문 바로가기
    • 구름 많음
    • 14.0'C
    • 2024.04.23 (화)
  • 로그인
사이트 내 전체검색

웰빙 TOP뉴스

경기도의회 임상오 의원 “김동연지사의 불통이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추진의 가장 큰 걸림돌”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작성일 23-12-05 09:44

본문

9cae1e99b5e3a3053877c3c65b7ef1f3_1701736971_63.jpg


경기도의회 농정해양위원회 임상오(국민의힘, 동두천2) 의원이 4일 제372회 경기도의회 정례회 제4차 본회의에서 5분 발언에 나서,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추진에 김동연 도지사의 구태의연한 불통이 가장 큰 걸림돌이라고 지적했다. 

경기도의회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 특별위원회 위원장이기도 한 임 의원은 메가시티 서울 논의를 위한 발 빠른 움직임과 비교할 때 김 지사의 1년여간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추진은 본질이 빠진 정치적 보여주기쇼에 그쳤다며 아쉬움을 표했다. 

 임상오 의원은 “동두천토박이로서 경기북부 도민의 성장에 대한 간절한 염원을 담아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를 위해 당파를 떠나 협력하고 지원해왔으나 도지사는 불통의 행태를 보여 진정성이 있는지 의구심이 든다”면서 “각 시·군의 단체장과 함께 논의하는 자리도 없었고 경기북부 도의원들과 만나지도 않았다. 도의회 특별위원회가 구성되었지만 그는 여전히 불통이었다”고 지적했다. 

 임 의원은 오세훈 시장의 메가시티 서울을 위한 적극적인 행보를 가리키며 “김 지사도 적극적으로 나서서 각 시·군의 단체장들과 만나 소통하고, 도의회 특별위원회와도 논의하여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를 위해 강한 추진력을 보여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추진에는 경기북부 도민을 제일에 두어야 한다면서 이를 위해 “도지사 공약사항인 군사시설 보호구역 정비, 공공의료시설 조성 및 의료시설 확충과 신성장특구 조성 등을 조속히 이행하라”고 촉구했다.  

마지막으로 임 의원은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 추진이 단순 정치적 정쟁거리에 그쳐 경기북부 도민들이 또다시 상처받는 일이 없도록 경기북부 발전 전략을 점검해달라”고 당부했다. 김판용 기자


회사소개 | 개인정보처리방침 | 서비스이용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모바일버전
 
등록번호 : 경기아00088 발행인: 김판용 편집인:김판용 취재본부장:이창주 보도본부장:이홍우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상대원동 2980번지 15호 대표전화 010-5281-0007
사업자등록번호 : 129-36-69027 인터넷신문 등록일자 : 2007년 1월30일 웰빙뉴스창간일 : 창간일 2005년 8월
웰빙뉴스 서울지사 주소 변경 서울시 서초구 양재동 287-1 동암빌딩 4층 싸이그룹 02-529-3232

Copyright ⓒ 2014 www.iwellbeing.ne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