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서울대병원 정형외과 이영균 교수, 국제 인공관절학술지(JOA) 편집위원 위촉 > 화제의인물

본문 바로가기
    • 구름 많음
    • 11.0'C
    • 2021.10.16 (토)
  • 로그인
사이트 내 전체검색

화제의인물

분당서울대병원 정형외과 이영균 교수, 국제 인공관절학술지(JOA) 편집위원 위촉

이영균 교수 “인공관절 수술법 발전에 힘써 환자들의 삶의 질 높이는 데 기여할 것”

페이지 정보

작성자 유광식 기자 작성일 21-09-16 14:00

본문

7534090374d3baaa6d980c7694b5828b_1631768397_14.jpg
 

분당서울대병원 정형외과 이영균 교수(사진)가 올해 9월부터 ‘미국 고관절ㆍ슬관절학회(American Association of Hip and Knee Surgeons)’에서 발행하는 세계적인 저널 ‘국제 인공관절학술지(Jounal of Arthroplasty)’의 편집위원으로 위촉됐다.


국제 인공관절학술지는 고관절(엉덩이관절)과 슬관절(무릎관절)에 시행하는 인공관절 치환술과 관련된 주요 연구를 다루는 세계 최고 수준의 저널이다. 대표적 고관절 질환인 무혈성 괴사 및 관절염의 진단과 치료법을 비롯해, 생체역학, 생체재료학, 보건경제학적 등 다양한 관점에서 인공관절 치환술과 관련된 연구결과를 게재하고 있다.


이 교수는 향후 3년간 전 세계에서 투고하는 인공관절 치환술 관련 논문을 심사하고 저널 게재 여부를 결정하는 역할을 맡게 됐다.


이영균 교수는 “퇴행성 관절 질환의 유병률이 증가함에 따라 보행 능력과 삶의 질을 보존하는 인공관절 치환술의 중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다”며, “편집위원으로서 인공관절 치환술의 발전에 힘써 보다 많은 환자들에게 희망을 전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이 교수는 대퇴골두 무혈성 괴사 등 고관절 질환을 비롯해 고관절 골절 수술 관련 폭넓은 연구를 통해 국내외 학술지에 220여 편의 논문을 발표했으며, 관련 수술을 4300여 건 진행하는 등 인공관절 분야의 대가로 활동하고 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 개인정보처리방침 | 서비스이용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모바일버전
 
등록번호 : 경기아00088 발행인: 김판용 편집인:김판용 취재본부장:이창주 보도본부장:이홍우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상대원동 2980번지 15호 대표전화 010-5281-0007
사업자등록번호 : 129-36-69027 인터넷신문 등록일자 : 2007년 1월30일 웰빙뉴스창간일 : 창간일 2005년 8월
서울지사 : 서울시 서초구 언남길 70 제이플러스빌딩 2F

Copyright ⓒ 2014 www.iwellbeing.ne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