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미래의 평화를 기원하기 위한 우정의 호주 정원 조성 > 레저문화

본문 바로가기
    • 구름 많음
    • 11.0'C
    • 2021.10.16 (토)
  • 로그인
사이트 내 전체검색

레저문화

가평군, 미래의 평화를 기원하기 위한 우정의 호주 정원 조성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작성일 21-10-10 09:28

본문

6123bdebfdc6541ac7eeeacbb02fd70c_1633825105_88.jpg


6123bdebfdc6541ac7eeeacbb02fd70c_1633825109_8.jpg

가평군은 6.25 전쟁 당시 가평전투에 참전했던 호주 참전용사들의 넋을 기리고 전쟁의 아픔을 위로하며 미래의 평화를 기원하는 의미로 가평군의 대표 관광 명소로 자리잡은 자라섬 남도 꽃정원 개방에 맞추어 우정의 호주 정원을 조성하였다. 

자라섬 남도 꽃정원은 지난 9월 25일부터 개방을 시작해 10월 24일까지 한 달간 가을 꽃의 정수를 체험할 수 있는 장소로 코로나 시대 힐링의 장소로 주목받고 있는 곳이다. 

호주 정원은 자라섬 남도 끝자락에 위치하고 있으며, 약 1,000㎡(300평)의 면적에 팬지, 사피니아, 루피너스 등의 꽃을 식재하고 호주의 상징인 캥거루, 코알라 토피어리, I♥호주 조형물을 이용한 포토존 등을 조성하여 관람객들에게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전망대에 오르면 호주전쟁기념관에서 제공, 주한 호주대사관에서 설치한 호주 참전 가평전투 관련 사진 3점, 카트콤(영연방군에 배속된 한국군) 활동사진 4점, 호주 장병들이 사랑했던 그때 그 아이들 사진 5점 등 가평전투 70주년을 기념하는 전시물을 관람할 수 있다.

10월 1일 김성기 가평군수는 자라섬 남도 꽃정원에서 캐서린 레이퍼 호주 대사와 우호 협력을 위한 미팅을 갖고 “가평은 70년전 호주 참전용사들이 목숨을 걸고 자유와 평화를 지켜낸 곳으로, 영웅들의 희생과 공로를 잊지 않고 있으며, 가평전투라는 아주 특별한 인연으로 맺어진 양국간의 우호와 동맹, 우정은 계속될 것이다”라고 밝히며, 가평전투 70주년 기념 전시물과 자라섬 남도 호주정원을 함께 돌아보는 소중한 시간을 가졌다.

캐서린 레이퍼 대사는 “올해 한-호 수교 60주년 및 가평전투 70주년을 맞아 이렇게 호주정원을 방문하여 기쁘다”며 “특히 6.25전쟁 참전용사의 외손녀로서 호주 장병들의 희생이 여전히 기억되고 있다는 사실이 감동적”이라고 전했다. 또한 레이퍼 대사는 “더 많은 한국 국민들이 6.25전쟁 당시 호주의 참전에 대해 알게 되길 희망한다”며 “호주 장병들이 카트콤 및 한국의 어린이들과 나눴던 가슴 따뜻한 우정을 통해 양국의 중요한 관계 및 역사가 알려지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홍우기자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 개인정보처리방침 | 서비스이용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모바일버전
 
등록번호 : 경기아00088 발행인: 김판용 편집인:김판용 취재본부장:이창주 보도본부장:이홍우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상대원동 2980번지 15호 대표전화 010-5281-0007
사업자등록번호 : 129-36-69027 인터넷신문 등록일자 : 2007년 1월30일 웰빙뉴스창간일 : 창간일 2005년 8월
서울지사 : 서울시 서초구 언남길 70 제이플러스빌딩 2F

Copyright ⓒ 2014 www.iwellbeing.ne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