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경동제약, 올해도 바보의 나눔에 6억 원 ‘통 큰 기부’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9.06.27 10:35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경동제약(회장 류덕희)이 지난해 (재)바보의나눔(이사장 손희송 주교)에 6억 원을 기부한데 이어 올해에도 6억 원의 성금을 전달했다.
6월 26일 서울대교구청에서 진행된 기부금 전달식에는 경동제약의 류기성 대표, (재)바보의나눔 이사장 손희송 주교와 상임이사 정영진 신부, 사무총장 우창원 신부를 비롯한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손희송 주교는 이 자리에서 "요즘과 같이 경제적으로 어려운 때에 지난해와 같은 큰 금액을 기부해주신 것에 너무나 감사하게 생각한다"며 인사를 전했고, 류기성 대표는 "제약기업으로서 국민으로부터 받은 이익을 다시 사회에 돌려드리는 것은 어찌 보면 당연한 일"이라고 마음을 전했다.
경동제약은 소외된 이웃을 돕고자 지난 2010년 5천만 원을 시작으로 꾸준히 바보의나눔에 성금을 기부했으며 올해로 10년째 총 22억 3천만원의 성금을 기부했다. 
또한 지난 4월 산불로 고통받고 있는 이재민들에게 힘을 보태기 위해 1억 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랑의 열매에 전달하였고 작년 한해만도 약 29억 원에 이르는 성금을 사회 각지에 기부하며 매해 수익금 일부를 사회에 환원하는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치고 있다.이창주기자
 
 

[ Copyrights © 2017 웰빙뉴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