웰빙 TOP뉴스



폐의약품 약국으로 가져오세요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6.07.19 07:36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성남시(시장 이재명)는 약물 오남용과 환경오염을 방지하기 위해 가정에서 내버려 둔 폐의약품을 수거해 연중 폐기 작업에 나선다.

이를 위해 시는 환경부와 보건복지부, 성남시약사회를 통해 시내 400여 곳 모든 약국에 불용의약품 수거함을 비치한 상태다.

시민들이 약국에 오래된 의약품을 가져오면 사용할 수 없는 의약품은 수거하고, 사용이 가능한 의약품은 약사들이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복약지도한다.

약국에 모인 불용의약품은 약사회와 수정·중원·분당구보건소가 거둬들인다.

한 달에 한 번 정기적으로 성남시 청소차량이 소각장으로 싣고 가 안전하게 소각·폐기 처분한다.

오주삼 중원구보건소장은 “가정 내 장기간 방치되고 있는 의약품은 어린이 약화사고의 위험이 있는 데다가 하천이나 토양으로 흘러들어 가 환경오염을 일으킬 우려가 있다”면서 “먹다 남은 약은 가까운 약국에 가져다주길 당부한다”고 말했다.

성남시는 2010년도부터 성남시약사협회와 협의를 거쳐 폐의약품을 수거·폐기 처분하고 있다.

폐의약품 처리량은 2013년도 6855㎏, 2014년도 5377㎏, 2015년도 7242㎏ 등 연간 평균 6톤여 정도다. 윤종영기자



 

[ Copyrights © 2017 웰빙뉴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