웰빙 TOP뉴스



국내 최대 쇼핑관광축제 ‘코리아세일페스타’ 열린다


김판용 기자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7.09.22 09:15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국내 최대의 쇼핑 관광 축제인 코리아세일페스타가 오는 28일부터 시작된다. 올해는 긴 추석 연휴기간과 겹쳐 다양한 할인행사와 지역별 축제도 함께 마련됐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0일 문화체육관광부, 대한상공회의소, 한국방문위원회와 함께 ‘코리아세일페스타 민관합동추진위원회’를 개최하고 행사 종합 추진계획을 발표했다.

산업부는 가전, 휴대폰, 의류·패션, 화장품, 생활용품 등 소비자가 선호할 다양한 품목을 준비하고 높은 할인율을 적용했다고 밝혔다. 유통·제조업뿐만 아니라 엔터테인먼트, 숙박, 외식 등 서비스업체 참여를 대폭 확대했다.


※ 주요 품목군별 할인내용

주요 품목군별 할인내용


작년에는 유통 211개, 제조 93개, 서비스 37개 등 총 341개사가 참여했지만 올해에는 서비스 100개를 포함해 총 400개사가 참여할 것으로 전망했다.

온라인에서는 추석 연휴 직후에 패션, 디지털·가전, 뷰티, 리빙 등 4개 품목군을 요일별로 집중 할인하는 사이버 핫 데이즈를 개최한다.

이와함께 외국인 관광객들을 위한 할인 행사는 물론, 온라인을 통해서도 코리아세일페스타 행사를 함께 진행한다.

추석 직거래 장터 239개소를 운영하고 농축수산물과 전통식품 할인행사도 강화했다. 볼거리로는 문화·예술 여행과 해안누리길 탐방, 대종주 등 다양한 관광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외국인 관광객에 다양한 할인혜택과 교통카드를 제공하고 평창올림픽 분위기 조성을 위한 강원지역 관광상품 홍보도 지원한다.

전국 곳곳에서 55개 지역별 축제가 열리며 서울 주요 한식 식당 50곳에서 특별 메뉴를 저렴하게 제공하는 코리아 고메 행사도 한다.

이번 코리아세일페스타에서는 대·중소 상생협력을 강화하는 차원에서 전통시장 수를 작년 400개에서 올해 500개 이상으로 늘리고 백화점 내 중소기업 우수제품 특별 판매전을 한다.


4차 산업혁명을 체감할 수 있도록 가상현실 기술을 이용한 쇼핑몰을 운영하고 드론을 이용한 배송 행사를 할 계획이다.

최근 지속되는 중국인 관광객 감소에 대비해 한국관광공사와 해외문화홍보원, 코트라가 동남아와 중동, 러시아, 일본 등을 중심으로 방문국을 다변화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 온라인 해외 특별 판매전 참여기업

                 <국내 역직구몰>

[

 

[ Copyrights © 2017 웰빙뉴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