웰빙 TOP뉴스



아프리카돼지열병은 사람에게 감염되지 않는다.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9.09.18 21:42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는 경기도 파주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African Swine Fever)이 발생한 것과 관련하여 아래와 같이 밝혔다.
국내에서 처음으로 발생한 아프리카돼지열병은 돼지에게만 감염되는 바이러스로 사람은 감염되지 않습니다.
현재까지 해외 전문기구인 국제수역사무국(OIE)에서는 아프리카돼지열병으로 인한 “인간건강의 위협요소는 없다“고 하고 있고, 유럽식품안전국(EFSA) 또한 ”인간은 아프리카돼지열병바이러스에 감수성이 없다“고 밝히고 있습니다.
* 아프리카돼지열병바이러스는 돼지의 세포에만 부착하여 증식할 수 있음
질병관리본부는 국내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에 따라 농림축산식품부와 정보공유 및 협력체계를 유지하고 국민의 불안감 해소를 위해 홍보자료 제공 등의 노력을 지속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아프리카돼지열병 개요
○ (정의) African Swine Fever Viris(ASFV)가 원인균이며, 돼지, 멧돼지에서 발생하는 중증출혈성 질환
○ (인체감염위협) 유럽식품안전국(EFSA)은 인간이 ASFV에 감수성이 없다고 하고 있으며, 국제수역사무국(OIE) 에서는 인간건강의 위협요소는 없다(ASF is not a human health threat)고 평가 
* ASF는 가축전염병예방법에 따른 제1종 가축전염병, 야생동물보호법에 따른 야생동물 질병이며 인수공통감염병은 아님
○ (특징) 전염력이 높고, 잠복기는 평균 2~10일이며 돼지에서 치명률은 약 100%. 야생 돼지, 멧돼지뿐만 아니라 돼지고기 식품, 사료 무생물 매개물에 의해서도 국가 간 전파 가능
○ (예방 및 치료) 현재까지 백신과 알려진 치료제는 없음
                                                                           김판용기자
 

[ Copyrights © 2017 웰빙뉴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