웰빙 TOP뉴스



겨울철 산행, 안전사고에 주의하세요!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20.01.09 08:00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행정안전부는 새해를 맞아 새로운 각오를 다지러 산에 갈 때에는 조난 등 사고 발생에 각별한 주의를 요청하였다.
최근 2년(‘17~’18, 합계)간 발생한 등산 사고는 총 13,864건이며, 이 사고로 10,396명의 인명피해(사망 216명, 부상 9,952명, 실종 228명)가 발생하였다.
겨울철 산행은 등산로 결빙과 추운 날씨 등으로 인해 매우 위험하니 산행에 나설 때는 다음과 같은 안전수칙을 잘 지켜야 한다. 
집 근처의 가까운 야산을 오르는 가벼운 산행이라도 기본적으로 추위에 노출되지 않도록 모자와 장갑 등 방한용품을 챙기고, 빙판에 대비한 아이젠도 챙겨간다.
또한, 서리와 얼음 등으로 미끄러지기 쉬우니 발밑을 각별히 조심하고, 등산지팡이 등을 활용하는 것도 좋다.



겨울 산에서의 조난은 다른 계절에 비해 변덕스러운 날씨와 찬바람 등으로 매우 위험하다.
*‘17.12.13. 강원 영월군 매봉산 산행 중 조난사고(사망 1명)
*‘16.12.22. 전북 진안군 운장산 산행 중 조난사고(실종 1명)
특히, 눈이라도 내려 쌓이면 평소 아는 곳이라도 원근감이 떨어지고 등산로의 구분이 어려워 조난되기 쉬우며, 길을 잘못 들었을 때는 왔던 길을 따라 되돌아가는 것이 좋다.
산행 중에는 혹시 모를 사고에 대비하여 등산로 곳곳에 설치된 국가지점번호나 등산로 위치표지판을 확인하여 조난 시 자신의 위치를 알릴 수 있도록 한다.
아울러, 눈이 쌓인 산길은 평소보다 많은 시간이 소요되고, 겨울 해가 짧은 것을 감안하여 산행은 16시 이전에 하산할 수 있도록 계획한다.
또한, 만약의 사고에 대비해 초콜릿 등 비상식량을 챙기고 여분의 휴대폰(보조) 배터리를 챙겨가도록 한다.
지만석 행정안전부 예방안전과장은 “경자년(庚子年) 새해를 맞아 새로운 각오를 다지러 산을 찾는 분들이 많은데, 겨울철에는 빙판길 등의 위험요소가 많은 만큼 안전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라며
“특히, 집 근처의 가까운 야산을 오르는 가벼운 산행이라도 지정 등산로를 이용하는 등 기본적인 안전수칙을 잘 지킬 것을 요청 드린다.”라고 말했다.김판용기자
 
 

[ Copyrights © 2017 웰빙뉴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