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TOP 뉴스



구리시 갈매지구 내 지식산업센터 건립 본격 추진


기업 유치를 통한 신규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 도모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8.02.13 08:26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구리시(시장 백경현)는 갈매지구의 자족기능 확보를 위한 갈매지식산업센터 건립 추진과 관련 타당성 검토 예산(140백만원)을 확보하여 2월부터 본격 진행한다고 밝혔다.


12일 시에 따르면, 구리도시공사에서 추진하고 있는 갈매지식산업센터 개발사업은 기본계획 및 타당성검토 용역을 발주하여 금년중으로 시의회 의결 등 관련 행정절차를 마무리 짓고 2019년 토지매입 및 공사 착공 후 2021년 준공을 목표로 계획하고 있다.


본 사업은 구리갈매공공주택지구 내 자족시설용지 19,124㎡(5,785평)에 건폐율 70%, 용적률 500%, 최고층수 10층의 지식산업센터를 건립하는 사업으로 약 22백억원(추정가격)의 사업비가 투입될 예정이다. 건립될 지식산업센터에는 벤처 및 소프트기업, 교육연구시설 등 지식기반 업종이 입주하게 되며, 기업지원센터, 편의시설 등 입주기업을 지원하기 위한 지원시설들이 함께 들어서게 된다.


또한, 갈매지식산업센터 개발사업 추진을 위해 시와 구리도시공사는 용적률을 상향조정(350%→500%)하여 수익성을 개선하였으며, 쾌적한 정주환경 조성을 위해 입주가능업종 중 소음?진동발생 업종을 제한하더라도 기업들의 입주수요가 충분하다는 용역 결과를 얻은 바 있다.


한편 시는 약 1만세대, 2만5천명의 인구를 수용하는 갈매지구는 자족기반시설이 부족한 실정이나 갈매지구내 지식산업센터가 들어서게 되면 사노동의 구리테크노밸리와 연계해 구리시가 경기 동북부 4차 산업을 선점하는 도시로 성장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백경현 시장은 “갈매지식산업센터는 2개의 철도노선이 지나는 별내역세권지역으로 고속도로와 국도 등 사통팔달 최적의 교통망과 수요자들의 요구에 맞는 설계, 저렴한 공급가격으로 구리지역내 벤처기업과 지식기반 업종 등을 유치할 것이다. 구리 테크노밸리와 함께 시의 고용창출을 높이고 지역경제를 이끌 신성장 동력이 될 수 있도록 하겠으며, 갈매지구가 자족기능을 갖춘 도시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Copyrights © 2017 웰빙뉴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