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인물/동정



광명시 한방 난임치료, 내년부터 난임 남성까지 확대 지원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9.10.09 10:24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광명시 보건소(소장 이현숙)는 8일 광명시한의사회와 광명시 난임 극복 방안 모색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간담회에는 오창영 광명시한의사회장 등 관계자 10명이 참석했으며 난임부부 시술비 지원, 광명시 한방 난임치료 활성화 방안, 2020년도 광명시 한방 난임치료 사업계획 등을 협의했다.
오창영 광명시한의사회장은 “여성에게만 국한됐던 난임 지원 사업을 2020년부터는 난임부부가 함께 지원 받을 수 있는 방안을 마련했다. 난임부부 지원에 적극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결혼과 출산 연령이 높아지고 임신이 어려운 난임 부부도 증가하고 있어 이들에 대한 지원을 효율적으로 추진하기 위해서는 지역사회 의료자원과의 협업이 무엇보다도 증요하다”며 “지역사회 의료자원과 머리를 맞대 난임부부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방안을 발굴해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한편 광명시는 지난 7월부터 「광명시 한방 난임치료 지원사업」을 난임 여성을 대상으로 추진하고 있으며, 2020년부터는 난임 남성까지 대상을 확대해 실시할 계획이다.이창주기자

 

[ Copyrights © 2017 웰빙뉴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