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인물/동정



인천시, 경인고속도로 주변지역 성공적 도시재생 뉴딜사업 본격 추진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20.03.24 13:58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경인고속도로(현 인천대로) 주변지역에 진행 중인 ‘50년을 돌아온, 사람의 길’ 도시재생뉴딜사업이 본격적으로 추진될 전망이라고 밝혔다.
시는 3월 24일 인천시청(접견실)에서 도시재생뉴딜사업으로 추진 중인 “50년을 돌아온, 사람의 길”사업 중 마중물 사업으로 석남 거북이기지와 석남 어울림센터의 성공적 추진을 위하여 인천 서구(구청장 이재현), 한국토지주택공사 인천지역본부(본부장 장종우)와 3자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3개 기관은 경인고속도로로 단절, 소외되었던 지역의 경제적․사회적․문화적 활력 회복을 위한 사업으로 공공의 역할과 지원을 강화함으로써 도시의 자생적 성장 기반을 확충하는데 뜻을 같이했다.
‘50년을 돌아온, 사람의 길 도시재생뉴딜사업’중 석남 거북이기지는 지하3층, 지상9층(12천㎡) 규모의 청년창업보육시설로 창업보육센터와 창업지원주택(60세대), 공영주차장(100대)이 조성되며, 석남 어울림센터는 지하 2층, 지상7층(10천㎡) 규모의 복합문화시설로 문화센터와 행복주택(109세대), 공영주차장(76대)이 조성되는 사업이다.
이번 사업은 협약체결을 시작으로 2020년 4월중 설계공모, 7월중 기본 및 실시설계를 착수, 2021년 6월 공사 착공하여 2023년 6월 조성이 완료된다.
사업 시행부서인 고속도로재생과 천준홍 과장은 “이번협약은 마중물 사업의 본격적인 시작으로 사업의 가시적 성과물을 보다 빨리 주민들이 체감할 수 있게 됐다”며, “지역 주민들과 서로 소통하며, 지역 맞춤형 도시재생사업 추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이창주기자

 

[ Copyrights © 2017 웰빙뉴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