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인물/동정



의정부시 유충 민원사례 7건은 수돗물 공급계통과 무관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20.07.30 18:24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의정부시(시장 안병용)는 7월 28일 현재까지 접수된 9건의 유충 민원 중 7건은 수돗물 공급계통과 무관한 것으로 조사되었으며 2건은 검사 의뢰 중이라고 밝혔다.
환경부 보고에 의하면 인천시 정수장의 유충 발생으로 인해 전국적으로 유사 민원사례가 증가하였지만, 인천 외 지역 유충 민원사례는 발견장소, 생물 종류, 정・배수지 현장조사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한 결과 모두 수돗물 공급계통이 아닌 외부 요인으로 확인되었다.
* 화장실, 욕실 바닥에서 대부분 발견
* 깔따구 유충이 아닌 나방파리 유충, 파리 유충, 민달팽이, 실지렁이, 지네 등
또한 전국 일반정수장을 전수 조사한 결과 배수지와 수용가에서는 유충이 발견되지 않았다. 여과지에서 유충이 발견된 정수장은 있었으나, 배수지나 수용가에서 유충이 발견되지 않았기에 여과지에서 걸러져 가정에 공급되는 수돗물에는 흘러가지 않은 것을 의미한다.
의정부시는 저수조를 사용하는 공동주택에 날벌레 등의 번식·유입방지를 위한 시설물 밀폐 및 소독 실시를 당부하였고 하반기 저수조 청소를 앞당겨 실시하여 줄 것을 권장하고 있다. 
민형식 맑은물사업소장은 “시민께서 의정부 수돗물을 안심하고 드실 수 있는 날까지 위생관리와 시설점검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김판용기자
 

[ Copyrights © 2017 웰빙뉴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