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인물/동정



인천시, 예방 중심! 치료까지!... 코로나 우울 심리지원 강화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21.02.25 10:07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는 백신‧치료제에 대한 기대감과 코로나 장기화로 경제적·정신적 문제가 공존하는 「코로나19 대전환기」를 맞아 대 시민 코로나 우울 심리지원 강화 계획을 수립했다고 밝혔다
2020년 보건복지부 “국민정신건강 실태조사”에 따르면 응답자중 우울 비율이 3월 조사에서는 평균 17.5%, 9월 조사에서는 평균 22.1%로 4.6% 높아졌다. 
이에 따라, 인천시는 시민이 느끼는 우울감이 정신질환으로 이환되지 않도록 예방중심! 치료까지! 폭넓은 심리지원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인천시는‘ 홈페이지 및 모바일 서비스’구축으로 정신건강 자가검사 기능(24개 항목) 및 수용전념치료 프로그램을 탑재하여 누구나 어디서든 쉽게 마음치유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도록 시민의 접근성을 강화하고, 광역ㆍ기초정신건강복지센터 12개소의 홈페이지와 연계하여 정신건강 상담 예약도 가능하게 된다.
또한 보건복지부 공모사업으로 “ 안심버스”를 구입하여  장애인·노인 등 취약계층을 위해 장애인복지관, 노인복지관, 아동돌봄시설 등을 찾아가서 정신건강 평가, 스트레스 측정, 심리상담 및 교육 등 정신건강서비스를 제공하고, 청년 정신건강 조기중재 사업 추진으로 정신질환 발생률이 가장 높은 14세 ~ 35세 청년 대상으로 Wee센터‧대학교‧청소년기관 등과 협력하여 고위험군 및 초기 정신질환 발생 환자를 발굴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코로나 장기화로 인한 인천시민 우울ㆍ불안 등에 대한 “2021 정신건강 실태조사” 실시로 인천시민의 정신건강 특징을 분석하고 시민이 신뢰할 수 있는 정신건강 정보제공과 심리지원 서비스를 강화하고자 한다.
코로나19 확진자·격리자·대응인력의 심리지원도 강화하여 심리지원 문자안내, 1:1 전화상담, 정신응급 위기상황 시 응급출동서비스 및 자가검진 (QR코드) 실시와 심리지원 키트도 지원한다.
특히, 지난 1월 29일 인천 서구 소재 한국서부발전(주) 서인천발전본부에서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코로나 심리지원에 사용하도록 인천광역정신건강복지센터에 25백만원을 후원해 주어, ‘마음으로 심리안정 꾸러미’ 3,300개를 제작하고 있으며, 코로나19 격리자 들의 안정과 이완, 건강한 회복을 위해 2월 25일 이후 배부될 예정이다.
백완근 시 건강체육국장은 “현대는 신체적 건강을 챙기듯 마음의 건강도 챙겨야 하는 시대이다. 일상이 바빠서 의료서비스를 이용하지 못할 때 인천광역정신건강복지센터에서 제공하는 URL주소(https://bit.ly/3tclmwV)나, QR코드()를 활용, 비대면 검사에 참여하여 마음이 건강한 인천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이창주기자
 
 

[ Copyrights © 2017 웰빙뉴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