웰빙 푸드



팽이·자두로 신선한 가을식탁 준비하세요


김판용 기자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7.09.08 07:06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농촌진흥청(청장 라승용)은 소비자에게 올바른 우리 농식품 정보와 조리법을 제공하고 다양하게 활용될 수 있도록 달마다 어울리는  '이달의 식재료'를 선정해 공개하고 있다.

'이달의 식재료'는 제철 식재료와 어울리는 조리법을 포함해 누구나 쉽고 빠르게 조리할 수 있게 한 것이 특징이다.

9월에는  팽이버섯, 자두를 주재료로 만들 수 있는 가정식 조리법과 단체급식용 조리법을 소개했다. 

팽이버섯은 열량이 낮고 아미노산, 비타민, 무기질, 수용성 식이섬유를 고루 함유하고 있다.

팽이버섯은 오래 끓여도 꼬들꼬들 씹히는 쫄깃한 질감이 으뜸이지만 열에 쉽게 숨이 죽는 특성이 있어 조리시 마지막 끓을 때 넣어야 형태가 흐트러지지 않고 맛이 좋다.

또한 마른 팬에 볶거나 건조시켜 두었다가 다양한 음식으로 조리할 수 있으며 가루를 내어 쓰면 소화기능 향상과 영양 보충식으로도 활용할 수 있다.

팽이버섯을 이용한 조리법으로는 '팽이말이찜', '팽이고추기름절임', '버섯김치잡채', '버섯피클'을 소개했다.

자두는 '이브의 과일'이라는 애칭으로 불리며 비타민과 무기질이 풍부하고 유기산과 과당을 비교적 많이 함유하고 있다. 또한, 칼슘 함량이 다른 과실보다 높아 어린이 발육이나 노인들의 골다공증 예방에 좋다.

자두는 장기 저장이 어려워 주로 생식으로 이용되지만 건조과일로 활용성이 높으며 절여두고 오래 먹어도 좋다.

자두를 이용한 조리법으로는 '자두물김치', '자두타르트', '자두두부볼조림'을 소개했다.
9월의 식재료와 관련해 자세한 내용은 농업기술포털 '농사로(http://www.nongsaro.go.kr) - 음식- 이달의음식'에서 볼 수 있다.

'농사로'를 활용하면 선정 식재료에 대한 유래, 구입요령, 보관과 손질법, 섭취방법, 영양성분 등에 대해 상세히 알 수 있다.

또 선정된 식재료를 이용해 별미 가정식 조리법과 단체급식용 조리법도 소개되어 있다. 

농촌진흥청 가공이용과 한귀정 농업연구관은 "농촌진흥청이 매달 추천하는 '이달의 식재료'로 소개된 유용한 정보가 농식품의 영양학적 가치는 물론 농식품 소비 확대에도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 Copyrights © 2017 웰빙뉴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