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방송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인공지능·소프트웨어핵심인재 10만명 양성에 박차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21.01.10 10:26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AI·SW 핵심인재 10만 양성계획(누적)】 


올해 인공지능·소프트웨어 분야 인재양성에 지난해보다 약 300억원이 늘어난 2,626억이 투입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 장관 최기영)는 디지털 뉴딜 주무부처로서 산업현장에서 필요로 하는 디지털 인재 양성을 위해 ‘25년까지 약 1조원을 투자하는 ’AI·SW 핵심인재 10만명 양성계획‘을 지난해 마련하여 실행에 나섰다.
올해는 이러한 계획 이행에 본격 추진하면서 기존 혁신교육 인프라를 추가 선정하는 한편, 새로운 인재양성 인프라도 구축한다. 
[고급·전문인재] 우선 인공지능 전문지식과 활용능력을 갖춘 석·박사급 인재양성을 위한 인공지능 대학원을 올해 2개교 추가 선정하여 총 10개교로 확대한다.

주요 사업별 추진 일정

사업명

추진 일정

AI교육연구 허브

공고(2) 선정평가확정(6월말)

AI대학원

공고(1) 선정평가확정(3) 신규 대학원 개원(9)

SW스타랩

공고(1) 선정평가확정(3) 협약(4)

SW중심대학

공고(1) 선정평가확정(3월말) 협약(4)

이노베이션 아카데미

4기 예비과정(2~4)4기 본과정(5~) 5기 예비과정(8~10)5기 본과정(11~)


(인공지능 대학원) 19년 5개 → ‘20년 8개 →’21년 10개, (인공지능 융합연구센터) 4개소(‘20년)
SW분야 핵심원천기술을 개발하는 우수연구실을 지원하는 SW스타랩은 인공지능, 빅데이터 등  6개 연구실을 추가 선정하여 총 42개를 지원한다. 
대학 SW교육 혁신을 주도해온 SW중심대학은 9개를 선정할 계획이며, 특히 올해는 중소특화형 트랙을 신설함에 따라 9개 대학 중 일부는 중소규모(정원 1만명 이하) 대학에 할당할 계획이다.
2년 비정규 교육과정인 이노베이션 아카데미는 총 500명의 교육생을 선발하고, 교육공간(지하1층~지상5층, 약 2,000평)도 확충한다. 
또한 대학-기업-연구소 등의 개방형 협동 연구를 위한 구심점 역할을 수행할 ‘(가칭) 인공지능 교육·연구허브’를 신규로 구축(‘21~’25년, 총사업비 445억원)하여 대규모 첨단 인공지능 연구와 R&D중심의 최고급 인재양성도 추진한다.
과기정통부 김정삼 소프트웨어정책관은 “인공지능·소프트웨어 핵심인재 10만 양성계획, 대형 신규 사업 신설 등에 따라 인재양성에 대한 투자가 최근 대폭 확대된 만큼, 성과관리를 강화하여 산업계 필요 인재가 원활히 공급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김판용기자
 

[ Copyrights © 2017 웰빙뉴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