웰빙 라이프



한반도의 첫 해가 가장 먼저 떠오르는 곳, ‘간절곶등대‘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9.01.06 20:45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해양수산부
(장관 김영춘)는 역사적조형적 가치가 있는 등대를 활용하여 해양관광을 활성화하기 위해 올해 1월부터 매월 여행하기 좋은 등대를 선정하여 소개한다.

 

해양수산부는 각 지방자치단체와 지방해양수산청으로부터 지역대표 등대를 추천받고, 관광문화 관련 전문가들의 심의를 거쳐 이달의 등대를 선정한. 매월 소개되는 등대를 방문하면, 지역축제 등 다양한 행사를 함께 즐길 수 있다.

 

올해 첫 번째 이달의 등대로는 우리나라 해안에서 새해의 해가 가장 먼저 떠올라 해맞이 명소로 유명한 간절곶등대가 선정되었다


간절곶등대는 19203월부터 지금까지 약 100년 동안 동해남부 연안을 하는 배들을 향해 안전한 불빛을 밝히고 있는 역사적인 등대로, 해양수산부가 선정한 아름다운 등대 16에도 포함된 곳이다.

 

등대해양문화공간으로 지정된 간절곶등대에는 전망대, 홍보관, 잔디광장, 연인 체험시설, 포토존 등의 시설이 마련되어 있다


또한 가끔씩 다양한 문화행사도 열리고 있어 가족 또는 연인과 함께 나들이하기에 좋은 장소이다.

 

특히 1월에 간절곶등대를 방문하면, 오전 9시부터 선착순으로 이달의 등대기념엽서를 받을 수 있다. 이 엽서는 간절곶의 또 다른 상징물이자 우리나라에서 세 번째로 큰 우체통인 소망우체통을 이용하여 소중한 사람에게 보낼 수 있다


또한 1월 한 달간은 월요일을 제외한 매일 오후 2시에 등대 꼭대기에서 등대직원들이 전하는 흥미로운 등대이야기를 들을 수 있다.

 

, 올해 이달의 등대, 스탬프투어참가*자가 간절곶등대를 포함한 이달의 등대를 방문하는 경우 100번째 참가자에게 등대 로고가 새겨진 컵 등 기념품을 수여한다. 또한, 이달의 등대12곳을 모두 완주한 사람에게는 특별히 준비된 등대 관련 기념품을 수여할 예정이다.

 

* 가방법 : ‘앱 마켓에서 스탬프 투어앱 다운로드 회원가입 이달의 등대방문 스탬프 투어’, ‘이달의 등대에 접속 스탬프 클릭

 

또한 이달의 등대방문 후 자신의 SNS후기를 작성하고 이를 국립등대박물관 누리집의 이벤트 페이지에 남기면, 추첨을 통해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된 스페인의 라코루냐등대(헤라클레스의 탑)를 탐방할 수 있는


한국-스페인 간 항공권(1, 2)국내 최남단 마라도등대 탐방을 위한 항공권 및 승선권(1, 2), 최동단 독도등대 탐방을 위한 승선권(1, 2) 증정할 예정이다.

 

이벤트 참여방법, 스탬프 투어 등과 관련된 사항은 국립등대박물관누리집(www.lighthouse-museum.or.kr)을 방문하면 자세히 알 수 있다.김판용기자

 

 

[ Copyrights © 2017 웰빙뉴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