웰빙탐방/환경



가평군, 2020년까지 소하천 정비사업에 112억 투입


이홍우 기자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8.02.19 11:43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가평군은 오는 2020년까지 소하천 정비사업에 112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홍수 등 자연재해를 예방하고, 친수공간 등을 조성해 주민들에게 다양한 편의시설을 제공할 계획이다.

군비 및 지역발전특별회계 각 50% 사업으로 추진 중인 소하천 정비사업은 가평읍 대곡리 사그막마을 일원 사그막천과 설악면 신천1리 마을회관 일원 사근천 등 2개 지구 101개소 4.25km 구간에 대해 생태하천 복원사업, 하천재해 예방사업 등을 벌여 나가게 된다.

2019년까지 50억여 원이 들어가는 사그막천 정비는 총 길이 1.95에 대해 홍수방지벽 436m, 제방축조 1.3, 교량재가설 6개소 등을 설치해 치수안정성 확보 및 재해위험 요인을 제거하게 된다.

또 설악면 사근천 사업은 2020년까지 62억 원이 투입되며, 2.30구간에 교량재가설 4개소, 제방축조 1.6, T형옹벽 203m 등을 시설하는 재해 예방으로 지역주민의 인명과 재산을 보호하게 된다.

이와 함께 두 곳 모두 친환경 호안정비로 하천 기능을 회복시켜 하천 환경개선에도 크게 기여하고 주민들이 여가 활동을 즐길 수 있도록 친수공간을 제공할 계획이다.

공사는 올해 보상협의를 거쳐 내년부터 본격적인 공사에 착수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공사로 인한 주민 안전과 불편을 해소하고 자연재난 예방은 물론 주민들이 편하게 휴식을 취할 수 있는 친수공간 조성과 수생태계 건강성 회복을 도모할 수 있도록 하천 정비사업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홍우 기자,


 

[ Copyrights © 2017 웰빙뉴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