웰빙탐방/환경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 겨울철 화목보일러 안전관리 당부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9.01.01 06:58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
(본부장 이상규)는 겨울철 화목보일러 안전관리 당부에 나섰다.

1일 북부소방재난본부에 따르면, 최근 갑작스러운 추위가 찾아오면서 연료비 절감을 위해 농촌 지역을 중심으로 화목보일러사용이 크게 늘고 있으나 사용상 부주의 등으로 화재 발생 위험이 증가하고 있는 상황이다.

경기북부지역 화목보일러 화재는 201774건으로 4명 사상자와 약 10억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20181230일에도 고양시 덕양구에 있는 주택에서 화목보일러 부주의로 화재가 발생해 2천여만 원의 재산피해가 났다.

화목보일러는 연료의 특성상 불티가 많이 날릴 뿐만 아니라 사용자 대부분이 편의를 위해 보일러 가까운 곳에 땔감을 쌓아놓는다는 점에서도 화재의 위험이 항상 상존한다.



화목보일러 화재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보일러 및 연통내부에 있는 그을음
(타르)을 주기적으로 청소함은 물론, 연통교환을 통해 위험성의 70% 이상을 줄일 수 있으며, 보일러 주변 가연물 제거 등 사전 안전조치를 통해 충분히 예방할 수 있다.김판용기자

이점동 예방대응과장은 화목보일러는 농촌, 산간 지역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나무를 연료로 사용해 연비를 절감할 수 있으나 안전의식 부족과 관리 소홀로 큰 화재를 부를 수 있으므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초기소화를 위한 소화기 비치와 신속한 119신고, 초기소화 실패 시 빠른 대피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북부소방재난본부는 화목보일러 화재예방을 위해 안전매뉴얼 보급, 소화기 비치, 관계기관 협업 등을 추진하고 있다. 이 외에도 연탄보일러 연탄교체 과정에서 부주의로 인한 화재, 시즈히터(일명 돼지꼬리 히터) 과열 화재 등에도 주의를 당부했다.

 

 

[ Copyrights © 2017 웰빙뉴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