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시, 을지대 의정부캠퍼스·부속병원 공사 잠정중단 철회 환영


이홍우 기자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8.04.14 12:07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의정부시(시장 안병용)와 시민은 을지재단에서 지난 9일 발표한 의정부캠퍼스 및 병원이 당초 계획대2021년 개교, 개원하다는 소식을 접하고 크게 환영하는 분위기다.

을지재단은 캠프 에세이욘 약121234병상 규모의 을지대 부속병원과 702명 정원의 대학캠퍼스를 건립 중이였으나, 금년 7월 이후 공사 잠정중단을 결정한 바 있다.

그 동안 시와 지역에서는 미군반환공여지에 전국 최초로 대규모 민간자본이 유치되어 추진해온 모범적인 사례로 손꼽은 을지대학교 및 부속병원이 을지재단 내부의 장기파업과 의료환경이 변경돼 잠정 중단된다는 소식에 의정부 지역경제의 둔화는 물론 교육, 의료환경 개선에 차질을 빚을 것으로 크게 우려하는 분위기였다.

이런 분위기를 시는 지난 3월초에 공사를 계속 추진해 달라는 3500여명 시민의 염원을 을지재단에 전달한 바 있으며, 을지재단은이사회가 이를 받아들여 공사 잠정중단 철회를 결정하고 당초 계획대로 2021년 개원, 개교하여 의정부지역의 교육·의료 서비스 제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공식 발표했다.

한편 을지대 의정부캠퍼스와 부속병원 건립으로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 경기북부 지역의 교육, 의료환경 개선을 기대한 시민들은 을지재단의공사 잠정중단 철회결정을 크게 환영하고 있다.

안병용 시장은안팎으로 어려운 환경에도 을지재단이 통 크게 결정하였고 노동조합이 적극 동참한 것에 시민과 함께 환영하며 2021년 학교와 부속병원이 개교, 개원될 수 있도록 행정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화답했다. 이홍우 기자,


 

[ Copyrights © 2017 웰빙뉴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