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 트랜드



기분 좋은 단맛을 더한 500mL 용량의 빅사이즈 커피!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9.07.05 16:34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롯데칠성음료가 칸타타 콘트라베이스 본연의 진하고 깔끔한 콜드브루 커피에 기분 좋은 단맛을 더한 500mL 대용량 RTD(Ready To Drink) 커피 ‘칸타타 콘트라베이스 콜드브루 스위트블랙’을 출시했다.
칸타타 콘트라베이스 콜드브루 스위트블랙은 국내 RTD 대용량 커피 시장을 선도하는 칸타타 콘트라베이스 브랜드로 선보이는 세 번째 제품이다.  롯데칠성음료는 라떼와 블랙에 이어 스위트블랙 타입이 꾸준한 성장세를 보이는 점에 주목하고 다양한 소비자의 욕구 충족과 관련 시장 확대를 위해 이번 신제품을 선보였다.
이 제품은 찬물 또는 상온의 물을 이용해 커피를 추출하는 콜드브루 방식으로 만들어져 진하고 깔끔한 맛을 살린 콜드브루 커피에 설탕을 더해 부담스럽지 않은 기분 좋은 단맛을 느낄 수 있다.
패키지는 기존 칸타타 콘트라베이스 제품들과 동일한 500mL 투명 페트병에 비접착식 에코 절취선이 도입된 라벨이 사용되었으며, 강렬한 레드 컬러가 제품 뚜껑과 라벨 디자인에 적용되어 가시성이 한층 더 높아진 점이 특징이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칸타타 콘트라베이스는 하루 커피 음용량 증가 및 가용비(가격대비 용량) 트렌드를 반영해 지난 4월 출시되어 많은 인기를 끌고 있는 제품”이라며, “최근 배우 이병헌과 박정민을 모델로 ‘워라밸을 살리는 빅사이즈 커피’ 콘셉트의 광고로 더 주목 받고 있다.”고 말했다. (링크: https://youtu.be/tju2Izvsuc4https://youtu.be/yqPR4dw6b1o)
한편, 지난해 4월에 출시된 칸타타 콘트라베이스 콜드브루 블랙은 출시 3개월 만에 300만개가 판매되며 대용량 RTD 커피 트렌드를 이끌었다. 6월에는 라떼 제품이 출시되어 시장 저변 확대를 이끌며 지난해 1,600만개의 누적 판매량을 기록했다.

올해는 더 성장세가 두드러져 상반기 만에 지난해 실적을 뛰어넘는 1,800만개가 판매되며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이창주기자  

 

[ Copyrights © 2017 웰빙뉴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