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세의료원 교직원, 성탄헌금 3,381만 원 나눔


주차·청소·안내 요원 위한 선물 지급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21.01.13 14:40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 소아암NGO한빛·연세암병원 병원학교·한국 국제기드온협회에 사랑 전달

 * 유철주 소아암NGO한빛 대표와 정종훈 원목실장

연세의료원 원목실은 지난달 23일 진행한 교직원 성탄예배에서 모인 헌금 3,381만 원 전액을 이웃과 나눴다. 오늘의 연세의료원이 있기까지 받은 사랑을 필요한 곳에 베풀고자 하는 취지다. 

원목실은 주차·청소·안내 요원 835명에게 올리브유 세트를 선물했고, 소아암NGO한빛에는 1,228만 5000원을, 연세암병원 병원학교에는 600만 원을,  한국국제기드온협회에는 300만 원을 기금으로 전달했다.

소아암 환아들의 완치와 가족들의 행복을 위해 활동하고 있는 비영리민간단체인 소아암NGO한빛은 작년까지 전달된 성탄헌금을 소아암환아 쉼터인 한빛사랑하우스의 키즈룸 리모델링, 주택 보수, 식자재 구입 등에 사용했다.

소아암으로 학교 교육을 받을 수 없는 학생들을 위해 연세암병원 내에 개교한 병원학교는 작년과 재작년 성탄헌금을 각종 프로그램 운영과 교재 및 교구 지원, 개교 20주년 기념 전시회 등을 위해 사용했다.

병원, 호텔, 군부대, 교도소 등 각종 기관에 성경을 무료로 배부하는 단체인 한국 국제기드온협회는 세브란스병원에도 매년 2만여 부의 성경을 기부하고 있다.

이번 성탄에는 특히 ‘세브란스 노동조합’이 주차·청소·안내 요원 선물 비용으로 700만 원을 지정해 헌금함으로써 보다 풍성한 선물을 전할 수 있었다.

정종훈 연세의료원 원목실장은 “익명의 기부자와 단체를 포함한 연세의료원 교직원들의 넉넉한 사랑과 정성으로, 코로나19로 인해 더 어려워진 상황인데도 어느 때보다 풍성한 섬김을 할 수 있게 되어 기쁘기 그지없다”며, “상황과 환경에 구애받지 않고 예수 그리스도의 사랑을 본받아 모범을 보여준 의료원 교직원들이 자랑스럽고 감사하다”고 밝혔다. 유광식 기자

 

[ Copyrights © 2017 웰빙뉴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