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전문의원



강남세브란스, 베트남 의료봉사 통해 1800여 명 진료


(주)효성, 기아대책과 ‘미소원정대’사업 협약 후 첫 봉사활동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8.11.26 13:05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강남세브란스병원이 (주)효성, 기아대책과 함께 지난 19일부터 22일까지 베트남 호치민시 인근 롱토 지역에서 지역주민 약 1,800명을 대상으로 의료봉사(사진) 활동을 펼쳤다.

이번 의료봉사는 강남세브란스병원과 효성, 기아대책이 지난 7월 체결한 베트남 의료봉사 ‘미소원정대’사업  협약에 따른 첫 활동이다.

심장혈관외과, 내과, 안과, 가정의학과, 산부인과, 소아청소년과, 치과, 진단검사의학과의 의료진과 약국, 초음파, 물리치료 등 봉사단 27명이 진료와 검사, 투약, 치료를 진행했고 효성 베트남 사업장 임직원 100여 명이 통역과 안내를 도왔다.   

또 인근지역 초등학생 600여 명에게 기초건강검진, 안과검진과 함께 치과질환 예방을 위한 교육을 실시했고 인근 대학생 및 효성 베트남 사업장 내 출산 예정자를 대상으로 임신·출산 교육도 진행했다. 

봉사단장을 맡은 이기종 심장혈관외과 교수는 “많은 환자를 진료할 수 있어 보람도 있었지만 검사, 치료 장비의 한계로 인해 아쉬운 점도 있다”며, “1회성 행사에 그치지 않기 위해 추가 진료가 필요한 환자는 한국에서 진료 받게 하거나 내년 봉사활동과 연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유광식 기자

 

[ Copyrights © 2017 웰빙뉴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