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포커스



밀레니얼 세대 취향저격한 삼성 라이프스타일 TV 팝업스토어 ΄새로보다΄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9.05.13 10:04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삼성전자가 지난 1일 서울 가로수길에 문을 연 라이프스타일 TV 팝업스토어 ΄새로보다΄가 밀레니얼 세대의놀이터로 각광받고 있다.
‘새로보다’는 운영한지 약 열흘째 되는 지난 주말 누적으로 약 1만명이 방문했으며, 인스타그램과 블로그 등 각종 SNS 상에 ΄인생샷 명소 ΄, ΄완전 인스타 감성공간 발견΄, ΄90도 도는 TV 신세계΄ 등 약 3천여개가 넘는 글이 게재되었다.
΄새로보다΄는 총 4개층 약 700㎡의 공간에 모바일 콘텐츠에 최적화된 세로 화면이 특징적인 ‘더 세로(The Sero)’,제품의 심미적 가치에 초점을 둔 ‘더 세리프(The Serif)’, 집안을 갤러리로 만들어 주는 ‘더 프레임(The Frame) 등의 삼성 라이프스타일 TV로 꾸며졌다.



또한, 유명 아티스트와 SNS를 통해 유명해진 갤러리아트리에, 보난자커피, 킨키로봇, 슬로우파마씨, 일광전구,
세븐브로이 등 개성 넘치는 브랜드와의 다양한 협업도 선보인다.
팝업스토어의 운영 기간은 6월 2일까지이며 운영 기간 중 매주 토요일을 ΄새로데이΄로 정하고 유명 인플루언서가 참여하는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된다.
지난 4일과 11일에는 크러쉬와 김충재가 새로데이 이벤트에 참여했으며, 남은 기간에는 이사배(5월 18일)·시현하다(5월 25일)·옐언니(6월 1일) 등이 참여할 예정이다.이창주기자
 

[ Copyrights © 2017 웰빙뉴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