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N 내추럴피트니스챔피언십 중부 & 코리아그랑프리 대회 “화려한 PRO선수들의 행진!! 성황리 마감!!”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20.09.28 15:55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사 진 : ICN코리아그랑프리 대전 믹스페이스대회 스포츠모델부문 입상선수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지난 26일 27일 양일간 대전 믹스페이스에서 열린 ICN 중부 지역대회와 INC GP(그랜드플릭스 이하 GP)가 함께 열렸다. 



사 진 : 대전 믹스페이스 ICN경기장 



사 진 : 대전 믹스페이스 ICN대회 경기장안 메인 무대 

이번 대회는 지난 8월 23일 송도대회로 라마다에서 열릴 것을 예고했던 대회가 미루어진 대회로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서울경기권의 사회적 거리 두기 2.5단계 시행으로 대회가 무산되어 이번에는 중부대회와 ICN GP가 함께 대전에서 치러져 많은 내추럴선수들이 참가하여 경합을 펼쳤다. 



사 진 :ICN중부대회 관계자들 기념촬영모습 / 제공 :ICN 코리아 

대회는, 사회적 거리두기 영향으로, 지하 3층에서 대회가 열렸고, 지상 1층부터 지하2층까지 선수대기실로 사용하여 사회적 거리두기를 철저하게 지켰으며, 방역업체 “방역맨”이 대회 방역업체로 선정되어 여러 곳에서 방역관련 소독과 입구 열화상카메라가 설치되었다. 



사 진 : 방역관련업체가 대회장을 소독하고 있다. 

또한,  객석과 선수대기실 등 모든 공간에서 2M(미터) 거리간격을 유지하였으며, 매 시간마다 대회 안에서 마스크착용 안내가 이루어 졌다. 



사 진 : ICN 대전대회 코리아그랑프리 전 입구앞에서 소독과 도핑테스트가 이루어지고있다. 



사 진 : 좌측부터 이영서ICN실무부회장 ICN프로카드획득 최지영선수 웰빙뉴스부사장 서병진



사 진 : ICN코리아 그랑프리 스포츠모델 부문 4관왕과 오픈부문 1위 프로카드를 취득한 최지영선수 

양일간 치루어 진 대회에서 27일 열린 GP에서 ICN프로카드를 받은 최지영선수와 이청아선수가 눈에 띄었다.

 이날 ICN최초로 스포츠모델 4관왕에 오른 최지영(팀 케틀벨, 45)는 오픈에서 1위를 하면서 프로카드를 받았다. 



사 진 : 비키니 오픈 클래스1 부문 1위를 수상한 이청아 선수가 ICN비키니 프로카드를 수상했다. 



사진 : (좌) 최종 그랑프리에서 오버롤을 수상한 이청아선수 (우) ICN코리아 서문석회장 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ICN의 메인 비키니에서는, 단연 이청아 선수가 빛을 발했고, ICN이 배출한 비키니여신으로 당당하게 비키니1위와 최종 그랑프리 전에서 오버 롤을 받으며 ICN프로카드를 획득했다. 



사 진 : 조춘 (영화배우)가 ICN그랜드 플릭스 핏모델 남자부문에 참가하여 스페셜쇼로 참가했다. 

이날 대회에서 1940년생 영화배우 ‘조춘’이 남자부문 ‘핏 모델’에 참가하여 화려하게 입은 적색슈트를 입고 배우가 아닌, 선수로 참가하여 이목을 끌었다. 



사 진 : 여자 핏모델 입상선수들이 우아한 자태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여자 핏 모델부문에서는 현역 프로모델인 권예지 선수&모델이 유수한 미모와 화려한 자태를 뽐내는 여자 핏 모델 중에 최종 1위를 차지했다. 



사 진 : ICN코리아그랑프리 비키니 엔젤 수상선수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 진 : ICN그랑프리 남자 입상선수들 모습




남자부문에서는 피지크가 단연 독보였다. 많은 선수들이 참가했고, 최종그랑프리에서 김동인 선수가 오버롤 그랑프리를 차지했다. 



사 진 : ICN그랑프리 입상자 들을 위한 기념트로피 

한편 이번 대회에서는 6위까지 ICN GP 메달을 수여했으며, 각 부문3위까지 트로피를 시상하고, 프로에게는 프로트로피와 프로카드가 현장에서 지급되었으며, 그랑프리전 오버 롤을 수상한 선수에게는 오버 롤 트로피가 수여되었다. 



사 진 :ICN코리아그랑프리 여자 심사위원들과 ICN실무부회장 이영서가 기념촬영하고 있다. 

대회를 기다린 선수들과 대회관계자들은 대회가 성황리가 개최되어 한도의 한숨을 내쉬었다. ICN 공식SNS에서 서문석 ICN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렵게 치러진 대회를 끝내고 “머라 말로 다 할 수 없는 심정”이라고 대회를 성황리에 끝내는 감격의 말을 전했다. 

웰빙뉴스스포츠보도국 편집국 
취재 : 임재헌 기자 
승인 : 서병진 副사장
 

[ Copyrights © 2017 웰빙뉴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