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축구인의 염원..인천유나이티드FC 축구센터 착공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20.12.09 09:19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인천유나이티드FC 축구센터 건립사업이 본격화된다.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는 인천시민프로축구선수의 안정적인 훈련환경 조성과 유소년 축구선수를 체계적으로 훈련하고 육성하기 위해 『인천유나이티드FC 축구센터』를 인천 연수구 선학동 선학체육관 인근에 12월 10일 착공한다고 밝혔다.
2003년 시민의 힘으로 창단된 인천시민프로축구단이 창단 17년이 됐으나, 현재 K리그 1부리그 12개 구단 중 유일하게 클럽하우스인 전용 축구센터가 없는 구단이다. 
『인천유나이티드FC 축구센터』는 국비 38억 6천만원 시비 90억원 총사업비 128억 6천만원으로, 2018년 12월 사업검토, 2019년 8월부터 2020년 11월까지 설계공모, 실시설계용역과 국가공공건축지원센터의 사전검토 등을 진행했으며, 2020년 12월 4일 ㈜이제이건설을 건설사로 선정하여 2020년 12월 10일 공사를 착공하게 되었다. 공사 준공은 2022년 5월이다.
『인천유나이티드FC 축구센터』는 지상3층, 연면적 3,263.94㎡의 규모로, (지상1층)에는 시청각실 및 식당·기계실, (지상2층)에는 체력단련실 및 트레이너실, 샤워실, 감독실, 프로코치실, 전력분석실, 2인실 숙소 14개실, (지상3층)에는 유소년 코치실 및 유소년 치료실, 4인실 숙소 16개실 등 프로축구선수 및 유소년 축구선수를 위한 전문축구시설 및 편의시설로 구성되어 있으며, 유소년 축구를 위한 인조잔디 축구장 1면을 우선적으로 조성하기로 했으며 향후 천연잔디구장 1면을 추가로 조성할 예정이다.
현재 인천지역에는 인천유나이티드 프로축구단을 제외한 전문축구 43개팀 1,302명, 동호회 축구 164개팀 6,500명 등 207개팀 7,802명의 축구인이 활동하고 있으며, 이중 인천축구의 미래인 유소년은 2,666명이 활동을 하고 있고, 축구에 관심이 있고 취미 활동으로 축구를 사랑하는 축구인은 더 많을 것으로 예상된다.
김혜경 시 건강체육국장은“『인천유나이티드FC 축구센터』의 차질없는 건립으로 인천지역 축구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창주기자

 

[ Copyrights © 2017 웰빙뉴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